윤원수 티앤알바이오팹 대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표창 수상

국내 3D 프린팅 산업 발전 기여 공로 인정

윤원수 티앤알바이오팹 대표이사/사진=티앤알바이오팹 제공


[파이낸셜뉴스] 윤원수 티앤알바이오팹 대표이사가 과학기술정보통신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윤 대표는 20일 개최된 '2019 ICT 기기산업 페스티벌' 행사에서, 국내 3D 프린팅 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과기정통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한국산업기술대학교 교수로도 재직중인 윤 대표는 2013년 3월 티앤알바이오팹을 설립하고 산(産)·학(學) 양 분야에서 연구개발에 매진하며 특히 국내 '3D 바이오프린팅' 기술력을 끌어올리는 데 주력했다.

티앤알바이오팹은 3D 바이오프린팅 시스템을 비롯한 생분해성 의료기기, 인공조직 및 장기 재료인 바이오잉크, 오가노이드(Organoid, 장기유사체), 세포치료제 등 주요 제품과 이에 대한 높은 기술력을 바탕으로 지난 2018년 11월 코스닥 시장에 성공적으로 입성했다.


윤 대표는 "국내 3D 프린팅 및 의료·바이오 산업 발전과 인류 복지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기술 고도화 및 혁신 제품 개발을 위한 연구개발에 더욱 정진하겠다"고 말했다.

'2019 ICT 기기산업 페스티벌'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정보통신기획평가원 등의 주관으로 20일 코엑스에서 개최됐다. 산·학·연·관 관계자 등 1000여명이 참석한 이날 행사에서는 △개회식 및 유공자 포상 △전시회 및 체험행사 △컨퍼런스 △비즈니스 상담 △채용설명회 및 상담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map@fnnews.com 김정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