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하세요!" 하리수, 前 남편 미키정 결혼에 축하 메시지

22일 SNS 통해 "전 남편이자 친구인 미키정, 잘 살기를 바란다" 전해

하리수 인스타그램 [사진=뉴스1]

[파이낸셜뉴스] 하리수(본명 이경은∙44)가 전 남편 미키정(본명 정영진∙40)의 재혼 소식에 축하 메시지를 보냈다.

하리수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21일 전 남편이자 친구인 미키정의 결혼식이 있었다. 일정이 있어서 참석을 못 했지만 두 분 행복하게 잘 살기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하리수는 축하 메시지와 함께 미키정과 새로운 신부가 함께 웃고 있는 사진을 게재했다.


한편 하리수는 지난 2001년 트랜스젠더 모델로 데뷔한 뒤 다수 방송에 출연하며 이름을 알렸다.

하리수는 2007년 미키정과 결혼한 뒤 공식석상에서 자주 모습을 함께 드러내며 잉꼬부부의 면모를 보였다. 다만 이들 커플은 지난 2017년 합의 이혼했다.

#미키정 #하리수 #재혼

e콘텐츠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