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

윈하이텍, 혁신제품 기반 ‘데크플레이트’ 사업경쟁력 강화

DH-빔 수주 확대 위한 ‘무해체 거푸집 활용 RC보 설치공법’ 설명회 열어
건설사 기술팀 대상 제품경쟁력 이해도 제고 목표… 데크플레이트 통합 수주 기대
[파이낸셜뉴스] 윈하이텍이 혁신제품 ‘DH-빔’의 수주 확대를 위해 적극 나선다.

데크플레이트 기술혁신 1위 기업 윈하이텍(대표이사 변천섭)이 29일 한국과학기술회관에서 ‘DH-BEAM(이하 DH-빔)’ 제품설명회를 개최했다.

윈하이텍의 이번 설명회는 건설사 기술팀 등 업계관계자들을 대상으로 혁신제품인 ‘DH-빔’을 적극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무해체 거푸집을 이용한 RC(철근콘크리트)보 설치공법> 소개를 통해 제품의 차별화 경쟁력을 적극 알리고, 현장 관계자들의 이해도를 높여 수주를 확대한다는 목표다.

DH-빔은 기둥과 기둥 사이의 연결부분인 ‘보’ 대체재로, 新수요를 창출하고 있는 신규 개발 제품이다. 특히 합판 거푸집을 대체하는 데크플레이트 제품과 보 거푸집을 대체하는 DH-빔은 통합 수주에 최적화 돼, 업계 내 DH-빔 적용 확대는 윈하이텍의 수주 확대로 직결될 전망이다.


실제로 거푸집 제작 최소화, 인력 및 자재 투입의 획기적 감소 등 제품 효율성이 높아 이번 제품설명회를 계기로 업계 내 선호도가 한층 강화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에 대해 변천섭 대표이사는 “데크플레이트는 공기 단축, 안정성 확보는 물론 인건비 절감 효과도 높아 업계 내에서 수요가 지속 증가하고 있다.”며 “이처럼 우호적 시장환경 속에서 윈하이텍은 보 거푸집 대체재 ‘DH-빔’, 조달청 우수제품 ‘노바데크’, 공동주택에도 적용 가능한 중공슬래브 시스템 ‘VPS’ 등 꾸준한 기술 혁신으로 차별화 제품을 선보이고, 이를 통해 데크플레이트 사업을 꾸준히 강화해가겠다”고 포부를 전했다.

bjw@fnnews.com 배지원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