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올해 수능 성적 일부 유출 의혹…당국은 사실 확인 중

작성자 "심각해질 것 몰라…물의 일으켜 죄송"

올해 수능 성적 일부 유출 의혹…당국은 사실 확인 중
[서울=뉴시스]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성적 유출자로 유추되는 한 회원이 2일 오전 인터넷 커뮤니티에 사과글을 올렸다.(사진=포만한수능연구소 홈페이지 캡쳐) 2019.12.02.
[서울=뉴시스] 구무서 기자 =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성적이 공개됐다는 주장이 나오며 교육당국이 사실여부 파악에 나섰다.

2일 A 수험생 인터넷 커뮤니티 사이트에 따르면 한 회원이 수능 성적표를 확인하는 방법을 사이트 내에 올렸고 일부 회원들이 이 방법을 통해 성적을 확인했다고 주장했다.

수능 성적 발표일은 오는 4일이다.

성적 확인은 기존의 성적 이력에서 연도를 2020으로 바꾸는 방식으로 가능했으며, 재수생 등 N수생만 확인할 수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는 수능 성적을 확인하는 경로가 막혀 있다.


수능 출제기관인 한국교육과정평가원 측은 "지금 회의를 하고 사실관계 확인 중"이라며 "회의 후 결과와 조치가 알려질 것"이라고 말했다.

해당 글을 올린 것으로 추정되는 한 회원은 이날 오전 인터넷 커뮤니티에 다시 글을 올려 "처음에는 일이 이렇게 심각해질 것이라는 생각 없이 성적표와 함께 입시 관련 질문 글을 올렸다"며 "제 생각이 너무 짧았다. 물의를 일으켜 죄송하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nowest@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