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

GS25, 편의점 택배 전용 앱 출시

GS25, 편의점 택배 전용 앱 출시
GS25가 온·오프라인 연계 플랫폼을 구축해 택배 서비스 강화에 나섰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GS25가 편의점 택배 전용 애플리케이션을 (이하 GS25 택배 앱) 선보였다고 12월 31일 밝혔다.

GS25가 이번에 선보인 GS25 택배 앱은 택배 서비스의 접수부터 도착까지 전 과정을 실시간으로 확인 할 수 있는 통합 택배 플랫폼이다.

주요 기능은 택배예약, 실시간 배송조회, 편의점 위치 조회 서비스로 GS25는 전국 오프라인 매장에서 제공하는 택배 서비스와의 연계를 강화해 고객 편리성을 높이는데 중점을 뒀다.

택배 예약은 고객이 발송하고자하는 택배의 배송 정보를 앱에서 사전에 등록해 놓을 수 있는 기능이다.

택배 예약을 이용한 고객은 GS25에서 키오스크(택배접수단말기)에 택배를접수할 때 별도로 배송 정보를 입력할 필요 없이, 택배 무게 측정 후 미리 등록한 정보를 이용해 접수할 수 있어 접수 시간을 절반 이상 단축하는 효과를 누릴 수 있다. 특히 다량의 택배를 접수하는 고객에게 가장 효과적이다.

실시간 배송조회는 물품의 이동 경로를 실시간으로 확인 할 수 있는 기능이다. GS25 택배 앱에서 택배 접수 시 발급된 운송장 번호를 입력하면 물품의 이동 경로 및 배송 완료 여부를 간단히 조회할 수 있다.

긴급하게 택배 서비스를 이용해야 되는 고객을 위한 편의점 위치 안내 서비스도 제공된다. 고객이 GS25 택배 앱에 접속해 편의점을 검색하면 가장 가까운 편의점의 위치 정보를 즉시 확인 할 수 있다. S25는 전국 GS25 오프라인 매장(일부 점포 제외)을 통해 강원도부터 제주도에 이르는 전 권역에서 택배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padet80@fnnews.com 박신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