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야크, ‘친환경 탐방 및 아웃도어 문화 활성화 심포지엄’ 후원

15일 서울 강남구 섬유센터 대회의실에서 열린 ‘친환경 탐방 및 아웃도어 문화 활성화 심포지엄’에서 강태선 한국아웃도어스포츠산업협회장이 개회사를 하고 있다. 블랙야크제공
글로벌 아웃도어 브랜드 블랙야크가 15일 서울 강남구 섬유센터 대회의실에서 열린 ‘친환경 탐방 및 아웃도어 문화 활성화 심포지엄’을 후원했다.

한국아웃도어스포츠산업협회와 국립공원공단이 주최한 이번 심포지엄은 친환경적인 자연 탐방과 아웃도어 문화의 활성화를 위한 공감대 형성 및 확산 방안을 모색하고자 기획됐으며, 기관 및 학계, 아웃도어 전문가, 산업계 등 인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강태선 한국아웃도어스포츠산업협회장은 개회사를 통해 “지속 가능한 자연과의 공존은 아웃도어의 본질과 분리할 수 없는 핵심 과제로 사람들이 자연을 보다 창의적으로 색다르게 즐길 수 있도록 장려하는 것이 아웃도어의 존재 이유며 이 방안을 모색하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 후 한선희 크리에이티브팩토리그룹 대표의 기조 강연을 시작으로 공우석 경희대학교 지리학과 교수, 문명근 국립공원공단 탐방복지처 처장, 이동훈 한국대학산악연맹 회장, 박요한 아웃도어 아카데미 대표, 최송현 부산대학교 조경학과 교수가 주제 발표를 이어갔다.

이 날 심포지엄에서는 공통적으로 지속 가능한 자연의 이용과 보존의 중요성, 다양하고 친환경적인 아웃도어 문화 확산을 위한 플랫폼과 소프트웨어 개발 필요성 등이 집중 논의됐다.

한편, 국내 최대 규모 산행 액티비티 플랫폼 ‘블랙야크 알파인 클럽(BAC)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자연 친화적인 산행 문화를 이끌고 있는 블랙야크는 지속 가능한 아웃도어 문화와 산업 활성화 기여를 위해 이번 심포지엄의 후원사로 참여했다.

padet80@fnnews.com 박신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