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진천군-충북개발공사, '진천복합산단' 조성 협약

3000억원을 들여 2026년 완공 예정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진천=뉴시스] 김재광 기자 = 충북 진천군이 충북개발공사와 손잡고 덕산읍 일원에 산업시설, 주거용지를 갖춘 복합산업단지를 조성한다.

군은 21일 충북개발공사와 진천복합산업단지 조성을 위한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진천복합산단은 오는 2026년 준공될 예정이다. 군은 3000억원을 들여 IT, BT, NT 등 반도체 융복합 산업타운과 주거용지를 조성할 계획이다.


이날 투자협약에 따라 군은 산업단지 인허가, 기반시설 등 행정적 지원을 약속했다.

충북개발공사는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산단 조성에 필요한 자재, 장비, 인력 등을 진천지역에서 조달하기로 했다.

군 관계자는 "정부의 3대 육성 산업인 시스템 반도체를 기반으로 한 산업단지가 들어서면 진천군이 충북 산업발전의 중심지로 도약할 것"이라며 "2025년 진천시 건설을 목표로 산단 조성 등 지역발전을 위한 투자를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ipoi@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