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돈되는 수산업, 풍요로운 어촌’···군산시, 지원 신청하세요

수산유통가공시설, 어선관련 장비, 양식어업 등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군산=뉴시스]고석중 기자 = 전북 군산시가 경기침체와 어획량 감소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수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통한 ‘돈되는 수산업, 풍요로운 어촌’을 위해 2월10일까지 ‘2021년도 해양수산지원사업’ 신청을 받는다.

신청사업은 ▲수산물 가공산업 육성 ▲어촌자원 복합산업화 지원 ▲친환경 에너지 절감장비 보급 ▲자율관리 어업육성 ▲어업기반정비 ▲친환경 양식어업 육성사업 등 정부지원 수산관련 사업 전반이다.

대상은 어업인·어촌계·영어조합법인·수협·수산물 식품가공업자·농수산회사법인 등 사업지침에 지원자격이 명시된 군산시민이다. 군산시청 수산진흥과를 방문해 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접수된 민간자율사업에 대해서는 사업성 검토와 신용조사 등을 거쳐 자체심의를 통해 자금지원 우선순위를 결정한 후 전라북도 및 해양수산부에 국가예산 등을 신청할 계획이다.

이성원 수산진흥과장은 "수산분야 공공사업을 발굴해 국가예산을 확보할 예정"이라며 "새만금 수산식품 수출가공 클러스터 조성사업을 비롯해 다양한 정부지원사업을 발굴, 국가예산 확보에 총력을 기울여 수산업·어촌 및 식품산업 경쟁력 강화로 활력 있는 어촌을 조성해 나갈 방침이다"고 밝혔다.

아울러 "주민주도형 어촌관광과 혁신적인 수산업을 통해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거듭나 어촌 소득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면서 어업인들의 관심과 참여를 청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9900@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