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현대차, 전국 14개 대학에 정비교육용 차량 22대 지원한다

현대자동차는 지난 22일, 한국폴리텍대학 서울정수캠퍼스(서울 용산구 소재)에서 현대자동차 이진원 중부지역본부장(사진 중앙 왼쪽), 박현 고양서비스센터장, 최승우 이태원 지점장, 한국폴리텍대학 서울정수캠퍼스 노정진 학장(사진 중앙 오른쪽)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정비교육용 차량 교보재 기증식을 진행했다. (현대차 제공) © 뉴스1
현대자동차는 지난 22일, 한국폴리텍대학 서울정수캠퍼스(서울 용산구 소재)에서 현대자동차 이진원 중부지역본부장(사진 중앙 왼쪽), 박현 고양서비스센터장, 최승우 이태원 지점장, 한국폴리텍대학 서울정수캠퍼스 노정진 학장(사진 중앙 오른쪽)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정비교육용 차량 교보재 기증식을 진행했다. (현대차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조재현 기자 = 현대자동차가 미래 자동차 기술인재들을 위해 전국 자동차 관련 14개 대학에 정비교육용 차량 교보재를 제공한다.

현대자동차는 22일 서울 용산구 한국폴리텍대학 서울정수캠퍼스에서 아반떼AD, EQ900 등 차량 2대를 정비 교육용 교보재로 전달했다고 23일 밝혔다.

대학 교직원 및 학생들을 대상으로 차량 무상점검 서비스도 진행했다.

올해 차량 교보재 지원은 한국폴리텍대학 서울정수캠퍼스 이외에도 블루핸즈 기술교육을 위탁한 전국 자동차 관련 14개 대학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현대차는 제네시스, 아반떼, 아이오닉 HEV, 투싼 등 총 22대를 기증한다.

특히 최근 전문적인 차량 정비기술 역량이 중요해지는 경향을 반영해 주행보조, 편의, 안전사양 등 다양한 신기술이 탑재된 차량을 정비교육용 교보재로 선정했다.

회사 관계자는 "최신 기술이 탑재된 다양한 차종을 활용한 실습으로 블루핸즈 엔지니어의 기술력을 높이고, 이를 통해 현대차 서비스 만족도와 고객 안전을 향상시킬 것"이라며 "서비스 기술 역량 제고를 위한 교육 프로그램을 추진해 판매 지원 및 고객 만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