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설 연휴 남도 향기에 취해보세요

전남도, 온천, 체험 등 여행지 4개 테마 24곳 추천
고흥 남열해수욕장 일출 장면
고흥 남열해수욕장 일출 장면

【파이낸셜뉴스 무안=황태종 기자】전남도는 설 연휴를 맞아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전통문화행사, 무료·할인관광지 등을 비롯해 테마별 가볼만한 주요 관광지 24곳을 추천했다.

도는 테마별 추천 관광지를 △온천 △추억 △체험 △일출·일몰 등 4가지 주제로 정해 특색 있는 관광지를 손쉽게 둘러볼 수 있도록 소개했다.

여유로운 힐링을 할 수 있는 '온천 여행지'는 △구례 지리산온천랜드 △보성 율포해수녹차센터 △신안 엘도라도리조트 △완도 해조류스파랜드 △진도 쏠비치리조트 △화순 금호아쿠아나가 있다. '온천 여행'은 일상을 탈출해 피로를 한 번에 날릴 수 있고, 어른과 아이가 함께 즐길 수 있어 가족단위 여행객들에게 안성마춤이다.

온 가족이 함께 옛 추억과 역사속으로 떠나볼 수 있는 '추억 여행지'는 △곡성 섬진강기차마을 △국립나주박물관 △담양 추억의 골목 △목포 근대역사관 △무안 밀리터리테마파크 △장성 필암서원이 있다. 이 곳에서는 요즘 젊은 세대들에게 인기 있는 뉴트로 감성을 즐길 수 있으며, 그때 그 시절의 다양한 역사·문화체험도 할 수 있다.

재미가 가득한 '체험 여행지'는 △강진 가우도짚트랙 △광양 와인동굴 △목포 해상케이블카 △영암 국제자동차경주장 △해남 두륜산케이블카 △함평 양서파충류생태공원이 있다. 이 곳에서는 이색적이고 짜릿함을 느끼면서 활기차고 개성이 넘치는 특별한 체험을 즐길 수 있다,
'일출·일몰 여행지'는 △고흥 남열해수욕장 △순천만습지 △여수 향일암 △영광 백수해안도로 △장흥 정남진 전망대 △진도 세방낙조 전망대가 있다. 다시 맞이한 새해의 희망을 설계하고 다짐할 수 있는 관광명소이다.

설날인 25일 무료입장이 가능한 관광지는 △순천 낙안읍성 △담양 메타세쿼이아랜드·가마골생태공원·죽녹원·한국대나무박물관·소쇄원·한국가사문학관 등이 있으며, 설 연휴기간(24~27일) 동안 무료 입장이 가능한 관광지는 △강진 고려청자박물관·다산박물관 △해남 공룡화석지·땅끝전망대·두륜미로파크·우수영관광지·고산유적지 등이 있다.

이광동 도 관광과장은 "설 연휴에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세시풍속 민속놀이와 전통문화행사가 도내 곳곳에서 마련돼 있다"며 "전남의 매력적인 관광명소를 둘러보고, 남도의 맛깔스런 음식 맛과 따뜻한 고향의 정취를 느끼면서 가족·친지들과 함께 훈훈한 명절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설 연휴를 맞아 테마별로 가볼만 한 곳을 소개한 '설맞이 전남에서 온가족 함께 놀쥐!' 홍보전단은 관광안내소, 고속도로 휴게소 등에서 구할 수 있다. 또 인터넷 '남도여행길잡이'에서도 여행지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hwangtae@fnnews.com 황태종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