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전국

[뉴시스 앵글] 유채꽃 '활짝'…봄기운 가득한 서귀포

뉴시스

입력 2020.02.01 13:06

수정 2020.02.01 13:06

[서귀포=뉴시스]우장호 기자 = 봄이 시작된다는 입춘(立春) 절기를 사흘 앞둔 1일 제주 서귀포시 산방산 인근 유채꽃밭에 상춘객이 찾아와 시나브로 찾아온 봄기운을 만끽하고 있다. 2020.02.01. woo1223@newsis.com
[서귀포=뉴시스]우장호 기자 = 봄이 시작된다는 입춘(立春) 절기를 사흘 앞둔 1일 제주 서귀포시 산방산 인근 유채꽃밭에 상춘객이 찾아와 시나브로 찾아온 봄기운을 만끽하고 있다. 2020.02.01. woo1223@newsis.com
[제주=뉴시스] 우장호 기자 = 1일 제주 지역은 낮 기온이 12도 내외로 오르며 대체로 포근한 날씨를 보이고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제주도는 서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비교적 맑다가 오후부터 구름 많을 전망이다.

입춘 절기를 사흘 앞둔 서귀포에는 노란 유채꽃이 가득 피어나 이른 봄나들이를 나선 상춘객을 맞이했다.


봄꽃 구경에 나선 관광객들은 서귀포시 산방산 인근에 유채꽃 밭을 찾아 유채꽃을 배경을 사진을 찍으며 봄기운을 만끽했다.


제주도는 낮과 밤의 기온차가 5~8도 내외로 크게 나타나겠고, 오는 3일부터는 기온이 차차 떨어져 다시 추위가 찾아올 전망이다.


기상청은 한라산 등 산간도로에는 영하의 기온이 유지되면서 결빙돼 미끄러운 곳이 많겠다며 교통안전에 주의을 당부했다.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공감언론 뉴시스 woo1223@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