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일반경제

RCEP 연내 서명 목표..'RCEP 수석대표회의' 발리서 개최

정상균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20.02.02 13:40

수정 2020.02.02 13:40

[파이낸셜뉴스] 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RCEP) 수석대표 회의가 3일부터 이틀간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열린다. 연내 RCEP 서명이 목표다. 앞서 지난해 11월 RCEP 참여국 정상들은 협정문 타결을 선언한 바 있다.

2일 산업통상자원부는 여한구 통상교섭실장을 수석대표로 한 정부 대표단 10여명이 RCEP 대표회의에 참석한다고 밝혔다.

이번 회의는 지난해 11월 제3차 RCEP 정상회의(태국 방콕)에서 협정문 타결 선언 이후, 남은 협상을 마무리하고 최종 서명을 위한 내용을 논의하기 위한 것이다. 특히 2020년 협상 방향 및 일정, 시장개방 협상 마무리 방안 등이 구체적으로 논의된다.


특히 이번 협상부터 여한구 실장(수석대표)이 RCEP 참여국중 비(非)아세안 국가(AFP)의 의견을 조율하는 조정자 역할을 수행할 계획이다.

skjung@fnnews.com 정상균 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