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서동용 예비후보, 정책 선거 위한 공개정책토론회 제안

서동용 예비후보 출마선언© 뉴스1
서동용 예비후보 출마선언© 뉴스1


(광양=뉴스1) 서순규 기자 = 서동용 더불어민주당 전남 광양·곡성·구례 예비후보는 "공정경쟁, 정책 선거를 위한 공개정책토론회를 제안한다"고 2일 밝혔다.

서 후보는 이날 성명을 통해 "국회의원 선거란 지역 유권자의 대표를 뽑는 축제의 장인데 안타깝게도 선거철만 되면 타 후보에 대한 비방, 허위사실에 의한 공격이 난무하여 유권자들이 눈살을 찌푸린다"며 이같이 호소했다.

그는 "총선 열기가 달아오르며 4년전 국민의당 입당과 정인화 후보 지지선언 등을 비방하는 후보가 있다"면서 "우리 당 예비후보들은 모두 더불어민주당 당원이다. 상대를 비방하는 네거티브 운동은 상대 후보 개인만이 아니라 우리 당 전체의 위신을 떨어뜨린다"고 우려감을 나타냈다.


이어 "공정은 문재인 정부와 더불어민주당의 핵심 가치"라며 "네거티브선거는 정치 자체에 대한 혐오와 불신을 조장한다"면서 "비전을 제시하는 공약과 정책에 집중하고 정정당당하게 경쟁하는 긍정적 선거를 펼치자"고 덧붙였다.

서 후보는 "문재인 정부의 성공과 우리 당의 발전을 위해서 모두 공정한 경쟁을 펼치자"면서 "후보자들의 능력과 자질, 공약을 검증할 수 있는 공개 정책토론회가 마련돼야한다"고 주장했다.

앞서 4년 전 서동용 후보는 안철수의 국민의당에 입당, 광양·곡성·구례 후보경선에서 낙선 후 정인화 후보 지지를 선언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