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제주 신종 코로나 확진자 병원이송"은 '가짜뉴스' …경찰고발

유언비어 모바일메신저 통해 전파사실 확인 허위사실 유포행위, 중간 유포자까지 처벌 요청
[제주=뉴시스] 강정만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 대책을 밝히고 있는 배종면 제주감염병관리지원단장(오른쪽)과 임태봉 제주도 보건복지여성국장. kjm@newsis.com
[제주=뉴시스] 강정만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 대책을 밝히고 있는 배종면 제주감염병관리지원단장(오른쪽)과 임태봉 제주도 보건복지여성국장. kjm@newsis.com
[제주=뉴시스] 강정만 기자 = 제주특별자치도는 2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관련 가짜뉴스를 퍼뜨린 유포자를 경찰에 고발조치 했다.


도는 이날 제주지역 한 병원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확진자가 이송됐다는 가짜뉴스가 모바일메신저를 통해 전파되고 있는 사실을 확인하고 이를 고발조치 했다.

앞서 지난 설 연휴에도 도내 일부 인터넷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제주지역 한 병원에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환자가 발생했다는 유언비어가 퍼진 바 있다.

도는 허위사실 유포 행위를 중대한 범죄행위로 보고 최초 생산자뿐 아니라 중간 유포자까지 명예훼손과 업무방해 혐의 등을 적용시켜 엄중히 수사할 것을 경찰에 요청할 방침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kjm@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