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전국

울산시, 2019년 상·하반기 연속 재정 신속 집행 최우수 선정

뉴시스

입력 2020.02.03 07:30

수정 2020.02.03 07:30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울산=뉴시스]유재형 기자 = 울산시는 ‘2019년 하반기 지방재정 신속 집행 최종 평가’ 결과에서 상반기에 이어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고 3일 밝혔다.

이에 따라 시는 특별교부세 5억원을 받는다.

이번 평가는 재정의 신속하고 효율적인 집행과 지역경제 활력을 위해 행정안전부가 전국 243개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재정 집행 실적과 소비·투자 집행 실적을 평가하는 재정 관련 종합평가다.

시는 연중 신속집행추진단을 구성해 행정부시장, 기획조정실장 주재로 신속 집행 상황을 수시로 점검하고, 매주 실적 모니터링을 하는 등 집행률 향상을 위해 노력해 왔다.

또 지방재정 신속 집행 추진 지침을 적극 활용해 긴급 입찰, 계약심사·적격심사 기간 단축, 대가지급 기한 단축 등과 투자사업 집행 독려를 통해 이월·불용액 최소화에 집중해왔다.


한편 이번 평가에서 신속집행 우수 자치단체로 선정된 광역자치단체는 6곳이며, 최우수 기관은 울산, 부산, 전남, 전북 등 4곳, 우수 기관은 서울, 강원 등 2곳이다.


기초자치단체 중 우수 기관으로 선정된 24곳 중 울산 북구가 포함됐다.


광역자치단체는 각각 최우수 5억원, 우수 4억원, 기초자치단체는 각각 최우수 4억원, 우수 2억원의 재정 혜택(인센티브)을 받는다.

◎공감언론 뉴시스 you00@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