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신종코로나 사망자 56명 증가 360명으로…사스 349명 초과(종합)

감염 환자 수도 2103명 늘어 1만6000명 돌파
[우한=AP/뉴시스] 1일 중국 후베이성 우한에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의 사망자 시신을 장의업 직원들이 옮기고 있다. 1월9일 첫 사망자가 나왔던 우한시 희생자 수가 1일 자정까지 220명을 육박했다. 2020. 2. 2.
[우한=AP/뉴시스] 1일 중국 후베이성 우한에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의 사망자 시신을 장의업 직원들이 옮기고 있다. 1월9일 첫 사망자가 나왔던 우한시 희생자 수가 1일 자정까지 220명을 육박했다. 2020. 2. 2.
[서울=뉴시스] 유세진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확대가 가장 심각한 중국 후베이(湖北)성 보건 당국은 2일 새로 56명이 사망했다고 발표, 중국내 사망자 수는 360명으로 늘어났다.

이에 따라 우한 폐렴으로 인한 사망자는 지난 2003년 유행한 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사스, SARS)으로 인한 사망자 349명을 넘어섰다.

또 이날 감염이 확인된 환자 수도 후베이성에서만 2103명이 늘었다.
이에 따라 중국 내 감염 환자 수는 1만6000명을 넘어섰다. 이가운데 후베이성 내 감염 환자 수는 1만1177명이다.

많은 지역에서 춘제(설) 연휴를 연장하고 있지만 주식시장이 3일 다시 문을 여는 등 일부에선 연휴가 끝나 감염증 확산에 대한 공포가 커지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dbtpwls@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