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부천 '12·14번째 코로나 확진자' 초등학생 딸, 음성 판정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부천=뉴시스] 정일형 기자 = 경기 부천시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12·14번째 확진자의 딸 A(14)양을 검진한 결과 '음성'판정을 받았다고 3일 밝혔다.

시는 A양의 추이를 더 지켜보고 증상이 나오면 추가로 검진을 진행할 방침이다. 현재 A양은 자가격리된 상태다.

시는 또 A양이 다닌 학원 등 주변에 대해 방역을 실시했다.

시 관계자는 "A양 검역결과가 '음성'으로 판정됐지만, 앞으로 추이에 따라 증상이 또 발생하면 검사를 진행하겠다"고 설명했다.


A양의 아버지인 12번째 확진자 B(49·중국인)씨는 현재 분당서울대병원에서 입원 중이다. B씨는 입국 전 일본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파악됐다.

A양의 어머니인 C(41·중국인)씨도 3차감염으로 지난 2일 14번째 확진 판정을 받았다.

◎공감언론 뉴시스 jih@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