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송두영 민주당 고양시을 예비후보, 4인 토론회 제안

송두영 민주당 고양시을 예비후보 © 뉴스1
송두영 민주당 고양시을 예비후보 © 뉴스1

(고양=뉴스1) 박대준 기자 = 4·15총선과 관련해 더불어민주당의 본격적인 후보 선정 작업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송두영 고양시을 예비후보가 ‘민주당 예비후보 4인 초청 토론’을 긴급 제안했다.

송두영 예비후보는 3일 보도자료 등을 통해 “중앙당 일정상 이달 중순 민주당 덕양을 총선 후보가 확정될 수 있다”며 “후보가 확정되기 전에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 초청 토론회를 열자”고 제안했다.


송 후보는 “집권여당의 책임 있는 예비후보라면 고양시민과 당원들께 국가와 지역현안과 정책, 공약을 검증받는 것은 헌법에 보장된 국민의 알권리이며 고양 시민과 당원에 대한 당연한 의무이자 예의”라며 “주최·시간·장소·형식·매체를 가리지 않고 후보 초청토론에 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송 예비후보는 전남 광주 출신으로 한국일보 기자, 민주당 상근 부대변인, 정책위 부의장, 민주당 덕양을 지역위원장 지낸 뒤 대통령직속 국가기후환경회의 홍보소통실장으로 근무했다.

한편 민주당 고양시을에는 송두영 예비후보와 함께 박종권 고양미래도시연구소장, 정재호 현 의원, 최성 전 고양시장이 예비후보로 등록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