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한전KPS, UAE 바라카 현지서 원전 정비…본부 개소식 열려

지난해 6월 나와에너지와 '정비사업계약' 체결
[서울=뉴시스]한전KPS는 지난달 28일 아랍에미리트(UAE) 바라카에서 UAE 본부 개소식을 열었다. 사진은 왼쪽에서 여섯 번째부터 김범년 한전KPS 사장, 마크 레드먼(Mark Reddemann) 나와에너지 사장, 나세르 알 나세리(Nasser Al Nasseri) BOC 사장, 박영규 UAE 한국대사관 공사. (사진=한전KPS 제공)
[서울=뉴시스]한전KPS는 지난달 28일 아랍에미리트(UAE) 바라카에서 UAE 본부 개소식을 열었다. 사진은 왼쪽에서 여섯 번째부터 김범년 한전KPS 사장, 마크 레드먼(Mark Reddemann) 나와에너지 사장, 나세르 알 나세리(Nasser Al Nasseri) BOC 사장, 박영규 UAE 한국대사관 공사. (사진=한전KPS 제공)


[서울=뉴시스] 이승재 기자 = 한전KPS는 아랍에미리트(UAE) 바라카에서 UAE 본부 개소식을 열고 원자력발전소 정비 사업에 착수한다고 3일 밝혔다.

한전KPS는 지난해 6월 UAE 원전 운영사인 나와에너지(Nawah Energy)와 한국수력원자력·한전KPS 컨소시엄 간 'UAE원전 정비사업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후 한전KPS는 조직과 운영체계를 강화한 UAE 본부를 새로 만들었다.


이날 행사에는 박영규 UAE 한국대사관 공사, 김범년 한전KPS 사장, 마크 레드먼(Mark Reddemann) 나와에너지 사장, 나세르 알 나세리(Nasser Al Nasseri) BOC 사장, 알리 알 자비(Ali Al Zaabi) 에넥(ENEC) 최고운영책임자(COO) 등 관계자 70여명이 참석했다.

김 사장은 개회사를 통해 "UAE본부는 팀 코리아와 나와에너지 간 발전 기술 교류의 가교 기능을 수행하고 원전 정비사업의 충실한 이행을 위한 컨트롤 타워 역할을 할 것"이라고 전했다.

마크 레드먼 나와에너지 사장은 축사에서 "한전KPS UAE본부 개소로 UAE 원전 정비의 현지화를 실현하고 안정적인 원전 운영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팀 UAE와 팀 코리아가 함께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힘을 모아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ussa@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