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이덕춘 예비후보, 민주당 청년 후보 지원 강조

[전주=뉴시스] 3일 국회에서 진행된 더불어민주당 더드림 청년지원단 기자간담회.
[전주=뉴시스] 3일 국회에서 진행된 더불어민주당 더드림 청년지원단 기자간담회.

[전주=뉴시스] 김민수 기자 = 4·15 총선 전북 전주을 지역에 나선 더불어민주당 이덕춘 예비후보는 3일 국회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회의실에서 열린 청년예비후보 초청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민주당이 청년과 신인을 우대해, 100년 정당의 뿌리를 내려야한다”고 주장했다.

이 예비후보는 “민주당이 새로운 시대를 열고 수권정당을 이어가기 위해서 총선에서 청년과 신인을 적극 공천해야 한다"며 “청년신인을 전략공천 내지 의무경선을 해야 한다”며 청년신인후보들에 대한 중앙당 차원에서의 지원을 강조했다.


기자간담회에서는 청년 예비후보들에 대한 지원방안과 앞으로 경선과 공천에 대한 요구사항 문의가 이어졌고 이후 여론조사전문기관 리서치뷰 안일원 대표의 총선 실전특강이 이어졌다.

이날 간담회에는 김해영 최고위원, 장경태 청년위원장, 이덕춘 전주을 예비후보 등 20여명의 예비후보가 참석했다.

이덕춘 예비후보는 전북사대부고와 고려대학교를 졸업하고, 최순실 국정농단 비판 포클레인 기사 변론 등을 주도했으며, 변호사 이전에는 은행원과 기자로 일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leo@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