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전국

벡스코, 제3전시장 등 시설 확충… "지역사회와 공동성장"

노동균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20.02.03 18:57

수정 2020.02.03 18:57

마이스산업 미래 성장 기반 마련
제3전시장 2023년 완공 목표 추진
지역관광 연계·일자리 사업 개발 등
부산 경제 활성화 견인 외연 확장
벡스코가 부산 마이스산업의 새로운 도약을 위해 올해 제3전시장 등 확충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벡스코 전경 벡스코 제공
벡스코가 부산 마이스산업의 새로운 도약을 위해 올해 제3전시장 등 확충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벡스코 전경 벡스코 제공
벡스코가 2020년 '마이스 가치혁신으로 부산의 경제 활성화 지원'을 경영 슬로건으로 정했다. 지역경제 활성화를 견인할 신성장동력 마련과 사회적 가치 실현을 통해 지역사회와 공동 성장하겠다는 목표다.

3일 벡스코는 2020년 지역 마이스산업과 벡스코 미래성장 기반 마련을 위해 제3전시장 등 시설 확충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제3전시장 건립은 벡스코와 부산 마이스산업에 새로운 도약을 위한 가장 중요한 사업으로 꼽힌다.
벡스코는 올해 중 중앙정부의 타당성 조사와 지방재정투자사업 심사 등 행정절차를 마무리하고 부산시와 긴밀히 협력해 2023년 완공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해나갈 방침이다.

특히 정부가 지정하는 '국제관광도시'에 최근 부산시가 선정됨에 따라 유관기관과 더욱 긴밀히 협력해 마이스와 관광의 융합을 통한 새로운 부가가치 창출에 힘을 쏟을 계획이다.

마이스 행사와 지역관광 프로그램을 연계해 지역관광산업에 경제적 파급효과를 높이고 마이스 행사의 정보와 지식이 지역산업에 확대되도록 마이스 네트워크를 활용한 후속 행사를 개발하는 등 지역산업이 발전할 수 있는 방안을 지속적으로 모색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2030 부산월드엑스포' 등 메가 이벤트 개최를 위한 부산시의 유치활동도 적극적으로 지원할 방침이다.

또 벡스코는 지역사회와의 동반성장을 위한 사회적 가치 실현에 더욱 노력하겠다는 계획도 밝혔다.

임직원 참여 공헌활동과 사회적 기업 물품 구매를 확대하고 유관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CSR)을 활성화하며 지역사회와 연계한 초청행사도 지속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취업박람회 등 일자리 사업 행사 개발 및 마이스 인재양성사업을 지원하고 마이스 멘토 활동을 추진하는 등 벡스코의 특성을 살린 마이스 특화 일자리 사업 확대로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기로 했다.

사회공헌활동을 보다 효과적으로 추진하고 새로운 활동을 개발하기 위해 벡스코는 상반기 중 '사회적가치실'을 신설해 벡스코의 사회적 역할을 강화할 예정이다.

아울러 전시회의 대형화 및 지역특화 전시회 개발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지원에도 나선다.

'드론쇼코리아'의 에어택시 분야를 특성화하고 드론국제콘퍼런스 등 관련 세미나와 부대행사를 개발해 전시회의 시너지를 높일 방침이다.

'부산국제수산엑스포'는 수산기자재 및 스마트양식 분야를 확대·육성하고 '부산국제모터쇼'는 넥스트모빌리티, 지능형교통시스템(ITS) 등의 스마트기술로 전시아이템을 확장하는 등 주관 전시회 대형화의 기반을 마련할 예정이다.

부산시의 '스마트시티 비전' 추진에 따른 AI KOREA(스마트위크)를 신규 개최해 지역 산업에 맞는 특화전시회로 발전시켜 나가는 동시에 '부산수제맥주페스티벌' '부산브랜드페스타' 등 지역 문화 활성화와 향토기업을 위한 행사도 지속적으로 개최할 계획이다.

한편 올해 세계탁구선수권대회, 유엔공공행정포럼 등 대형 국제행사를 줄줄이 앞두고 있는 벡스코는 부산의 고품격 도시 브랜드 제고를 위한 새로운 국제회의 유치를 더욱 강화한다.


공격적인 마케팅을 통해 국내행사 개최를 기반으로 아시아를 넘어 세계대회 유치로 이어지는 연결고리를 만들어 추진할 방침이다.

대형 국제회의의 현지 유치활동 강화 및 글로벌 컨벤션마케팅 행사 참여와 해외 유력바이어 초청 팸투어를 통해 글로벌 마케팅도 지속적으로 확대 시행하는 한편 마이스 유관기관과 협력관계를 강화해 공동 마케팅 효과를 높일 계획이다.


이태식 벡스코 대표이사는 "벡스코는 지난해 실적에 만족하지 않고 올해는 보다 높은 목표를 향해 나아갈 것"이라며 "벡스코 제2 도약을 위한 제3전시장 확충 사업의 추진으로 부산 경제와 지역 마이스산업 발전에 기여하고 부산시민에게 사랑받는 기업이 되고자 올해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defrost@fnnews.com 노동균 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