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산업일반

쌍용차, 2월 車사면 주행안전 패키지 무상 적용

뉴시스

입력 2020.02.03 23:22

수정 2020.02.03 23:22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서울=뉴시스] 박주연 기자 = 쌍용자동차가 2월에 자사 자동차를 구매하는 소비자들에게 첨단 주행안전 패키지를 무상 적용하는 등 다양한 구매혜택을 제공한다고 3일 밝혔다.

코란도와 티볼리를 구매하면 ▲사각지대 감지(BSD) ▲차선변경 경보(LCA) ▲후측방 접근 충돌 방지 보조(RCTAi) ▲탑승객 하차 보조(EAF) 등으로 구성된 딥컨트롤 패키지Ⅰ을 무상으로 장착(50만원 할인 선택 가능)해 준다.

G4 렉스턴은 ▲긴급제동 보조(AEBS) ▲차선이탈 경보(LDWS) ▲스마트 하이빔(HBA) ▲전방차량 출발 알림(FVSA)이 포함된 스마트 드라이빙 패키지에 더해 블랙박스와 프리미엄 틴팅으로 구성된 스페셜 패키지가 무상 제공(100만원 할인 선택 가능)된다.

쌍용차는 7년 이상 노후차량을 보유하고 있는 소비자에게는 50만원 특별할인을 실시, 올해부터 수도권 전역으로 확대되는 노후차 운행 제한에 따른 부담을 낮췄다.

이와 함께 전 모델(렉스턴 스포츠&칸 제외)에 대해 선수율 제로, 금리 0.9~5.9%(36~120개월)의 할부를 제공한다.
금리 3.9%로 60·72개월 할부를 이용할 경우 ▲G4 렉스턴·티볼리·렉스턴 스포츠&칸은 50만원, 코란도는 40만원을 각각 할인해준다.
36·48개월 할부의 경우 아이나비 블랙박스를 증정(G4 렉스턴은 10만원 할인)한다.


렉스턴 스포츠&칸을 구매하는 사업자에게는 자동차세 10년분에 해당하는 28만5000원을 할인해 주고, 모델별 재구매 대수에 따라 최대 70만원 추가 할인해 주는 로열티프로그램 혜택을 제공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pjy@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