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NH농협생명, '농(임)업인NH안전보험(무)' 개정 출시

3대 비급여, 신실손보험과 동일 보장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서울=뉴시스] 이준호 기자 = NH농협생명은 농업인을 위한 보험 '농(임)업인NH안전보험(무)' 개정상품을 출시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상품은 농작업 중 발생하는 신체상해 및 농작업 관련 질병을 보상해 조속한 영농 복귀를 돕기 위한 정책보험으로 만 15세부터 최대 84세까지 농업인을 대상으로 한다. 연 보험료는 유형에 따라 9만8600원에서 최대 19만4900원이다. 전국 농·축협 방문 가입 시 정부에서 보험료의 50%(영세농업인은 70%)를 지원한다.


개정상품의 가장 큰 변화는 ▲도수치료 ▲주사료 ▲MRI 3대 비급여 부분이 신실손보험과 동일하게 보장한다는 점이다. 또 특약을 통해 농(임)업인교통재해사망과 재해골절도 보장한다.

홍재은 NH농협생명 대표이사는 "NH농협생명은 국내 유일의 협동조합 기반 보험사로 보험의 사각지대에 놓이기 쉬운 농업인을 위한 정책보험을 꾸준히 개선하고 있다"며 "농업인이 안심하고 농작업에 종사할 수 있도록 상품 보장 확대 및 가입 편의성 개선에 더욱 힘을 쏟을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uno22@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