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속보]한진그룹 이명희·조현민 "조원태 회장 지지" 공식 입장 발표

"조현아 전 부사장, 외부 세력과 연대 안타까움 금할 수 없다"

서울 중구 한진 건물 외벽에 붙은 로고. 2019.12.30/뉴스1 © News1 성동훈 기자 /사진=뉴스1
서울 중구 한진 건물 외벽에 붙은 로고. 2019.12.30/뉴스1 © News1 성동훈 기자 /사진=뉴스1
[파이낸셜뉴스] 한진그룹 조원태 회장의 어머니 이명희 정석기업 고문과 조현민 한진칼 전무가 조원태 회장을 지지하는 공식 입장을 발표했다.

대한항공은 4일 한진그룹 대주주인 이 고문과 조 전무가 "조원태 회장을 중심으로 현 한진그룹의 전문경영인 체제를 지지한다"는 공식 입장을 발표했다고 밝혔다.

이 고문과 조 전무는 입장문을 통해 "조현아 전 부사장이 외부 세력과 연대했다는 발표에 대해 안타까움을 금할 수 없다"며 "다시 가족의 일원으로서 한진그룹의 안정과 발전에 힘을 합칠 것을 기원한다"고 말했다.

이어 "국내외 경영환경이 어렵지만, 현 경영진이 최선을 다해 경영성과를 개선하고 전문경영 체제 강화와 재무구조 개선 등 경영개선 노력을 기울여 국민과 주주, 고객과 임직원들의 지지와 사랑을 받는 한진그룹을 만들어 주시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아래는 입장문 전문이다.

이명희와 조현민은 한진그룹 대주주로서 선대 회장의 유훈을 받들어 그룹의 안정과 발전을 염원합니다.
저희는 조원태 회장을 중심으로 현 한진그룹의 전문경영인 체제를 지지합니다. 국내외 경영환경이 어렵지만, 현 경영진이 최선을 다해 경영성과를 개선하고 전문경영 체제 강화와 재무구조 개선 등 경영개선 노력을 기울여 국민과 주주, 고객과 임직원들의 지지와 사랑을 받는 한진그룹을 만들어 주시기를 바랍니다. 조현아 전 부사장이 외부 세력과 연대했다는 발표에 대해 안타까움을 금할 수 없으며, 다시 가족의 일원으로서 한진그룹의 안정과 발전에 힘을 합칠 것을 기원합니다.

fact0514@fnnews.com 김용훈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