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국제일반

마카오, 신종코로나 확산 차단위해 15일간 카지노영업 중단

뉴시스

입력 2020.02.04 18:06

수정 2020.02.04 18:06

마카오 행정장관 "경제적 손실 감당할수 있는 수준"
[서울=뉴시스] 호얏셍(賀一誠) 마카오 행정장관(가운데이 4일 마카오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호 장관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확산을 막기 위해 4일부터 15일간 카지노와 관련 산업의 영업을 중단한다고 밝혔다. <사진출처: 중국중앙 TV> 2020.02.04
[서울=뉴시스] 호얏셍(賀一誠) 마카오 행정장관(가운데이 4일 마카오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호 장관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확산을 막기 위해 4일부터 15일간 카지노와 관련 산업의 영업을 중단한다고 밝혔다. <사진출처: 중국중앙 tv> 2020.02.04
[서울=뉴시스] 문예성 기자 = 마카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확산을 막기 위해 4일부터 15일간 카지노 영업을 중단한다.

이날 홍콩 01 등에 따르면 호얏셍(賀一誠) 마카오 행정장관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마카오의 9번째 신종코로나 환자가 카지노 업계 종사자로 확인됐다"면서 "이에 따라 카지노와 관련 엔터네인먼트 업계의 운영을 보름간 중단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호 장관은 “보름이후 사태가 안정되면 카지노 영업을 재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카지노의 운영 중단으로 마카오 경제가 타격을 입을지에 대해 그는 "마카오 당국은 카지노 운영 중단에 따른 경제적 손실을 감당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이런 발표로 홍콩 증시에서 마카오 카지노 테마주는 이날 폭락세로 마감했다.


한편 4일 오전 0시를 기준으로 마카오 내 신종 코로나 감염증 확진자수는 10명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sophis731@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