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 >

올 여름, 카톡으로 암호화폐 주고 받는다

관련종목▶

그라운드X, 암호화폐 지갑 ‘클립’, 상반기 PC·모바일 동시지원

한재선 대표 “올 하반기엔 ‘글로벌 클립’으로 해외 진출”
[파이낸셜뉴스] 카카오 블록체인 계열사 그라운드X가 개발하고 있는 암호화폐 지갑 ‘클립’이 올 상반기 ‘국민 메신저’ 카카오톡과 연동된 형태로 첫 출시된다. 또 구글 ‘크롬’ 등 웹 브라우저 확장형 암호화폐 지갑인 ‘카이카스’도 함께 나온다. 즉 PC와 모바일 환경에서 누구나 간편하게 암호화폐 등 디지털 자산을 관리할 수 있는 한편 올 하반기에는 해외 이용자도 ‘글로벌 클립’을 이용할 수 있게 될 예정이다.

올 여름, 카톡으로 암호화폐 주고 받는다
한재선 카카오 그라운드X 대표. 사진=서동일 기자


한재선 그라운드X 대표( 사진)는 18일 ‘넥스트 인터넷을 향한 그라운드X의 항해를 시작하며’란 글을 통해 “사용자의 디지털 자산을 쉽고 편리하게 관리해 주는 개인 디지털 지갑 서비스인 ‘클립’은 올 상반기부터 카카오톡을 통해 손쉽게 접속할 수 있다”며 “블록체인 서비스를 이용할 때 필요한 개인열쇠(프라이빗키) 관리도 ‘클립’이 대신하기 때문에 블록체인 지식 없이도 쉽게 사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카카오톡으로 메시지와 사진·동영상을 주고받는 것처럼 ‘클립’을 통해 암호화폐 등 가상자산과 가상아이템 같은 디지털 자산을 관리할 수 있다는 게 그의 설명이다.
한 대표는 “그라운드X가 만든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에서 생산되는 다양한 디지털 자산을 ‘클립’을 통해 모으고 소비할 수 있다”며 “‘클레이튼’ 기반의 다양한 블록체인 서비스를 경험해 볼 수 있는 ‘클립’은 메신저를 통해 사용자 접점을 확대하여 블록체인 업계의 새로운 활력을 불어 넣어 줄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한 대표는 블록체인 기반 모바일 전자증명(DID·탈중앙화된 신원식별 시스템) 등 이용자 데이터 주권의 중요성도 강조했다. 그는 “(DID는) 하나의 예시일 뿐”이라며 선을 그은 뒤, “블록체인이 만들어 내는 넥스트 인터넷 서비스에는 신뢰 계층을 더하는 ID/인증 서비스 같은 후보가 있다”며 “DID라는 표준이 만들어지고 있고 온라인 아이디를 넘어 신분 증명, 자격 증명 등의 인증까지 확대된 신뢰 기반 서비스를 인터넷에서 만날 수 있다”고 설명했다.

elikim@fnnews.com 김미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