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

OTD코퍼레이션 마켓로거스, “전국 유명 맛집 음식 배달해드려요”

OTD코퍼레이션 마켓로거스, “전국 유명 맛집 음식 배달해드려요”

-코로나발 피해 입은 소상공인·지역상권 위한 O2O 플랫폼
-‘배달의 민족’으로 집에서 즐기는 셀렉 다이닝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으로 각종 약속과 모임, 행사가 사라진 요즘. 쇼핑몰과 대형마트, 식당가 앞은 한산하기만 하다. 평소 줄을 서서 맛집을 탐방하던 이들도 방문 횟수를 줄이는 추세다. 하지만 식도락을 뺀 일상은 지루하다. 먹는 즐거움을 포기할 수 없는 이들을 위해, 가정에서도 근사한 식사를 즐길 수 있는 방법을 추천한다.

OTD코퍼레이션이 운영하는 ‘셀렉 다이닝’ 마켓로거스가 이달부터 본격적인 배달 서비스를 시작한다.

‘셀렉 다이닝’은 푸드 코트에서 한 단계 나아가, 변화하는 소비자들의 입맛과 트렌드에 발맞추어 설계된 외식 공간으로 국내에는 공간 플랫폼 전문 기업 OTD코퍼레이션을 통해 처음 도입되었다.

신세계 스타필드와 이마트 주요 매장에 입점된 대표적인 ‘셀렉 다이닝’ 브랜드 마켓로거스는, 속초중앙시장 해물짬뽕, 광명 구름산추어탕, 남양주 두촌가마솥밥 등 이름만 들어도 누구나 알 법한 전국 각지의 맛집을 한 곳에 모은 편집 매장이다. 마켓로거스의 탄생은 단순히 로컬 맛집을 소개하기 위함이 아닌 국내 지역 상권의 활성화에 배경을 두고 있다. 해당 지역에서 자생적으로 만들어진 맛집과 협업하며 대형 유통사와 지역 소상공인과의 상생을 이끌어낸 사례로 주목받는다.

이번에 시행하는 배달 서비스 역시 지역 경제를 살리기 위해 OTD코퍼레이션에서 내놓은 지원 대책의 일환이다. 관계자에 따르면, “마켓로거스의 배달 서비스는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불황을 겪고 있는 입점 업체와의 상생을 도모하기 위해 별도의 최저 수수료 구조로 운영된다.”

장기적으로는 ‘언택트 소비’가 늘면서 판매 옴니채널을 보유하지 못해 어려움을 호소하는 오프라인 업체를 위한 전략으로 분석된다.
관계자는 “오프라인 판매와 온라인 판매를 유기적으로 연결하는 O2O 배달 플랫폼을 통해, 위기 상황에서도 매출 부진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마켓로거스는 이마트 트레이더스 김포점을 비롯해 수지점, 동탄점 등 배달 가능 점포를 점차 확대하며, 고객들이 마켓로거스의 먹거리를 더욱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 채널 및 배달 전용 제품 등을 지속적으로 개발해갈 예정이다.

마켓로거스의 다양한 메뉴들은 배달 앱 ‘배달의 민족’을 통해 주문할 수 있으며, 서비스 이용 시간은 매장 영업 시간과 동일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