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이노션, 싱가포르·인니법인 신설…아세안광고시장 본격공략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서울=뉴시스] 박주연 기자 = 현대자동차그룹 광고계열사 이노션 월드와이드가 싱가포르와 인도네시아에 법인을 신설했다고 16일 밝혔다. 해외 신규 광고시장 개척, 글로벌 디지털 네트워크 시너지 창출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기 위해 아시아태평양 지역 공략에 본격적으로 나선다는 각오다.

이번 해외법인 신설에 따라 이노션은 기존 인도, 호주 외에 동남아 국가에 사업 거점을 확보하게 됐다.

이노션은 지난해 11월 싱가포르 법인 출범 이후 디지털 전문 그룹 웰컴 월드와이드를 통해 말레이시아에 진출, 현대·기아차 아태 지역의 마케팅 활동 지원을 조기에 대응한다. 향후 이노션의 베트남, 필리핀, 태국 등 주변 아태 지역 국가 진출 확장 시 교두보로 활용한다는 방침이다.

인도네시아 법인은 16일 공식 개소를 앞두고 있다.
인도네시아 법인은 현대차 인니판매법인 마케팅 서비스 조기 대응을 통해, 아태지역 내 잠재성장력이 높은 인도네시아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할 예정이다.

이노션이 동남아시아 지역 거점을 새롭게 확보하면서 해외 신규 광고시장 개척 및 체계적인 글로벌 디지털 네트워크 구축 완료라는 두 개의 성과를 달성했다는 평가다.

이노션 관계자는 "앞으로 아세안 시장 사업 영역을 더욱 확장하고 최첨단 기술 기반의 디지털 크리에이티브 등 신성장동력을 선도적으로 확보해 이노션의 제 2의 도약을 적극 추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jy@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