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고양문화재단-고양시 코로나19 방역대책 ‘공유’

고양문화재단-고양시 방역대책 간담회. 사진제공=고양문화재단
고양문화재단-고양시 방역대책 간담회. 사진제공=고양문화재단


[고양=파이낸셜뉴스 강근주 기자] 고양문화재단과 고양시는 코로나19 방역대책을 강구하고 공유하기 위해 13일 고양어울림누리에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이재준 고양시장, 정재왈 고양문화재단 대표이사 등 관계자 15명이 참석했다. 간담회 참석자는 고양시의 종합 방역대책, 고양문화재단의 자체 방역대책, 개선사항 및 건의사항 등을 놓고 심도 있게 논의했다.


고양문화재단은 2월24일부터 공연장, 미술관, 교육실, 생활문화센터, 어린이박물관 등 운영시설을 모두 임시휴관하고, 고양아람누리와 고양어울림누리 전체 구역에 방역 및 소독을 완료했다.

또한 대민접촉 직원 및 내방객을 위해 손세정제, 마스크, 라텍스 장갑 등을 마련했고, 예방법을 알리는 내용을 담은 포스터와 X배너 등을 곳곳에 게시했다.

한편 고양문화재단은 앞으로도 코로나19 감염 방지에 최선을 다하는 등 모든 사업 수행과정에서 시민 건강과 안전을 위해 노력할 방침이다.

kkjoo0912@fnnews.com 강근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