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강원교육청, 학원·교습소 3000여곳 방역소독…예비비 3억 투입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모습 (뉴스1 DB) © News1 공정식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모습 (뉴스1 DB) © News1 공정식 기자

(춘천=뉴스1) 이찬우 기자 = 강원도교육청(교육감 민병희)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전파·확산방지를 위해 16일부터 도내 학원 및 교습소에 직접 방역소독을 실시한다.

도교육청은 "많은 학생들이 학원 및 교습소를 이용하고 있고, 휴원 권고와 학생 등원 자제만으로는 감염병 예방에 한계가 있다고 판단해 직접 방역소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교육청은 예비비 3억1782만원을 긴급 투입해 도내 모든 학원(2305개원)과 교습소(749개소), 학력인정평생교육시설(YMCA중고등학교)에 방역을 실시한다.

도교육청은 학생들이 감염병으로부터 안전한 환경에서 학습할 수 있도록 시설방역을 강화하기 위해 긴급 예비비 지원을 결정했다.
학교가 아닌 학원에 이같은 예산을 투입해 지원하는 것은 처음이다.

전봉주 도교육청 예산과장은 "교육청의 권고대로 휴원에 동참해준 학원들이 휴원의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기다. 방역비도 부담이 되었을 것"이라며 "학생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