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세아베스틸, '코로나19' 극복 성금 3000만원 기탁

세아베스틸이 16일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을 돕기 위한 성금 3000만원을 기탁했다. 사진은 군산시 성금 기탁식. /© 뉴스1
세아베스틸이 16일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을 돕기 위한 성금 3000만원을 기탁했다. 사진은 군산시 성금 기탁식. /© 뉴스1

(군산=뉴스1) 김재수 기자 = ㈜세아베스틸은 1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성금 3000만원(군산시 1000만원, 대구시 2000만원)을 기탁했다.

성금은 전북공동모금회에 전달돼 코로나19 예방·방지 및 취약계층 지원 등을 위해 사용된다.


서현승 세아베스틸 노조위원장은 "최근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어 뜻하지 않게 어려움을 겪고 있을 군산지역 취약계층에게 따뜻한 위로와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협력과 소통을 바탕으로 지역사회의 어려움을 함께 해결하는 모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며 전했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어려울 때마다 지역사회를 위해 따뜻한 마음을 나눠주는 세아베스틸에 감사하다"며 "지금 어느 때보다 많이 불안하고 걱정되겠지만 정부를 믿고 예방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면 코로나19를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세아베스틸은 지난 2012년부터 군산시와 '희망나눔 지역복지' 협약을 통해 지역 내 어려운 이웃 및 복지시설에 15억원 상당을 후원하는 등 지속적으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