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이통 3사, 오늘부터 대구 고객센터 한시 폐쇄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서울=뉴시스] 이진영 기자 = 이동통신 3사는 16일부터 이달 말까지 대구 지역의 고객센터를 한시 폐쇄하기로 했다. 전일 대구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데 따라 감염 우려를 낮추는 데 적극 동참하기 위해서다.

16일 이동통신업계에 따르면 SK텔레콤은 이날부터 이달 말까지 대구지역에 있는 고객센터 2곳을 운영 중단하기로 했다. KT CS도 대구고객센터를 이날부터 이달 말까지 임시 폐쇄하기로 했다.

SK텔레콤과 KT CS는 대구 고객센터의 상담건을 다른 센터로 전환해 고객 불편을 최소화한다는 방침이다.
단 기존 재택근무자나 근무 희망 상담사의 경우에는 재택근무를 하도록 하고 있다.

LG유플러스는 이날부터 이달 말까지 같은 기간 대구에서 운영 중인 고객센터를 폐쇄하고, 재택근무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LG유플러스 대구 고객센터 근무자들은 이날 오전까지 사전 예약된 업무 등을 마무리하고, 오후부터는 순차적으로 재택근무에 돌입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mint@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