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속보]이주열 "국고채 금리 상승 시 국채매입해 안정화 조치 취할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