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롯데백화점 광주점, 지역 업계 최초 '드라이브-픽 서비스' 시행

앱 통해 구입한 상품을 지정한 시간에 발렛파킹 라운지에서 수령
롯데백화점 광주점, 지역 업계 최초 '드라이브-픽 서비스' 시행

【파이낸셜뉴스 광주=황태종 기자】롯데백화점 광주점(점장 나연)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17일부터 '드라이브-픽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광주지역 백화점에서는 최초로 시행되는 '드라이브-픽 서비스'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에 동참하고, 고객들이 보다 안전하게 쇼핑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드라이브-픽 서비스'는 롯데백화점 앱을 활용해 이용이 가능하다. 나의 지점을 광주점으로 선택하고 쇼핑정보에서 원하는 상품을 결제하면 고객이 미리 지정한 시간에 롯데백화점 광주점 1층 발렛파킹 라운지에서 차량에서 내리지 않아도 바로 구입한 상품을 수령할 수 있다.

롯데백화점 광주점은 '드라이브-픽 서비스'를 통해 쇼핑할 수 있는 상품을 사이즈 등에 구애받지 않고 고객이 보다 편리하게 구입 가능한 잡화, 생활, 가공용품 위주로 구성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집콕족'을 위해 롯데백화점 앱으로 편리하게 베이커리, 제철과일, 간편식 등을 주문하면 당일 집으로 배송해주는 '식품 딜리버리 서비스'도 지난 13일부터 진행해 고객들에게 많은 호응을 받고 있다.

한유정 롯데백화점 광주점 온라인 담당은 "코로나19 때문에 백화점에 방문하지 못하는 고객들이 이번 서비스를 보다 편리하고 안전하게 이용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hwangtae@fnnews.com 황태종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