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힘내라 대구·경북!' 전국시·도의회서 성금품 속속 답지

국내·외 6개 의회서 3억원 상당 지원
전남도의회가 17일 1000만원 상당의 지역특산품을 경북도의회를 통해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에 전달했다. 사진=경북도의회 제공
전남도의회가 17일 1000만원 상당의 지역특산품을 경북도의회를 통해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에 전달했다. 사진=경북도의회 제공

[파이낸셜뉴스 안동=김장욱 기자] 경북도의회는 17일까지 국내·외 6개 지방의회에서 총 3억원 상당의 성금과 물품을 도내에 지원했거나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우선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가 지난 2일 1000만원 상당의 마스크 6800매를 전달 '코로나19' 확진자가 다수 발생한 도내 5개 시·군에 전달했다.

또 2월말 장경식 의장이 서울시의회에 지원 요청한 건을 서울시의회 의장이 적극 수용, 지난 3일 2억원 상당의 마스크 9만6600매를 경북도에 지원했다.

전남도의회도 17일 1000만원 상당의 지역특산품을 경북도의회를 통해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에 전달한 바 있다.

경기도의회는 성금 1335만원을, 인천시의회는 이달 중 성금을 모아 대구·경북에 지정 기탁할 예정이다.

이외 지난해 경북도의회와 자매결연을 맺은 중국 랴오닝성에서 마스크 1만5000매와 방호복 1000벌을 16일자로 경북도의회에 보내온 바 있다.

장 의장은 "'코로나19'는 대구·경북에 유례없는 고통을 안겨줬지만 동시에 성숙된 시민의식으로 선진적인 극복사례를 만들 수 있는 기회"라며 "전국 시·도의회에서 보내 온 온정을 바탕삼아 대구·경북은 '코로나19' 조기종식의 목표를 반드시 달성하겠다"고 밝혔다.

gimju@fnnews.com 김장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