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수원시 '착한 마스크 나눔 캠페인' 벌여

[수원=뉴시스] 이병희 기자 = 착한 마스크 나눔 캠페인. (사진=경기 수원시 제공)
[수원=뉴시스] 이병희 기자 = 착한 마스크 나눔 캠페인. (사진=경기 수원시 제공)

[수원=뉴시스] 이병희 기자 = 경기 수원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착한 마스크 나눔 캠페인'을 벌인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마스크가 꼭 필요한 의료진이나 취약계층 등에 보건용 마스크를 기부하는 대신 자원봉사자들이 제작한 천 마스크를 가져가는 1대1 교환 방식으로 진행된다.

수원시는 1만개의 마스크를 교환하는 것을 목표로 수원시자원봉사센터(영화동) 입구에 교환대를 설치했으며, 동 행정복지센터 등 공공기관에도 마스크를 교환할 수 있는 창구를 만들었다.

마스크를 양보하려면 '공적 마스크, 더 필요한 분들을 위해 양보하겠습니다'라는 푯말이 있는 자율교환대에 동의 의사를 표현하는 스티커나 메모지를 붙여두고 천 마스크로 교환하면 된다.


교환된 보건용 마스크는 기저질환이 있거나 취약계층 등 우선 배부 대상자에게 전달되고, 선발진료소 등 최일선 현장을 누비는 의료진에게 배부할 계획이다.

앞서 자원봉사자들이 마스크 부족 사태를 극복하기 위해 자발적으로 천 마스크를 만들었다.

수원시 관계자는 "마스크가 부족한 상황에서 꼭 필요한 사람들에게 응원과 긍정의 메시지를 전할 수 있는 마스크 기부 캠페인에 많은 시민이 참여해 주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eee9405@naver.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