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불청' 구본승♥안혜경, 김형준 지목으로 설거지 당첨…계약연애 순항

SBS '불타는 청춘' © 뉴스1
SBS '불타는 청춘'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불타는 청춘' 구본승과 안혜경이 김형준의 지목으로 둘만의 설거지를 하게 됐다.

17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이하 '불청')에서는 새로운 친구인 태사자 김형준과 함께하는 충북 옥천 여행이 이어졌다.

게임에서 진 김형준이 설거지 지목권을 얻어 구본승과 안혜경을 지목했다. 이에 둘은 나란히 앉아 설거지를 시작했다.

구본승은 안혜경에게 자신과의 계약 연애 때문에 "입장이 곤란하거나 난처할 수 있겠다. 그냥 게임하고 재밌게 놀았는데"라며 걱정했다. 이에 안혜경은 "(방송이 나간 지 얼마 되지 않아) 실질적으로는 못 느낀다"며 아무렇지 않아 했다. 이어 구본승은 "아는 사람한테 연락 온 것이 있냐? 방송 내용 때문에 축하한다거나"라며 너스레를 떨어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어갔다.

이어 둘의 달달한 모습에 박선영은 부러움을 감추지 못하며 최성국에게 "우리도 설거지할까?"라고 제안했다. 그러자 최성국은 "나 설거지 연수랑 해"하고 뛰어가 웃음을 더했다.


구본승과 안혜경은 불청 식구들의 기념일 이야기에 자연스럽게 기념일에 대한 생각을 주고받았다. 이에 안혜경은 "그날(화이트데이) 뭐해요?"라고 물으며 구본승을 환하게 웃게 하며 달달한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한편 SBS '불타는 청춘'은 중견 스타들이 서로 자연스럽게 알아가며 진정한 친구가 되어가는 과정을 담은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