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오늘의 날씨] 울산(18일, 수)…건조주의보, 화재 주의

포근한 봄 날씨가 이어지고 있는 17일 오후 울산시 중구 태화강 국가정원에서 오리들이 날아오르고 있다. 2020.3.17/뉴스1 © News1 윤일지 기자
포근한 봄 날씨가 이어지고 있는 17일 오후 울산시 중구 태화강 국가정원에서 오리들이 날아오르고 있다. 2020.3.17/뉴스1 © News1 윤일지 기자

(울산=뉴스1) 윤일지 기자 = 18일 울산은 대체로 맑은 가운데 낮 기온이 18도까지 올라 포근할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에 따르면 제주도 남쪽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를 따라 유입되는 따뜻하고 건조한 공기의 영향을 받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4도, 낮 최고기온은 18도로 평년과 비슷하겠다.


바다의 물결은 앞바다에서 0.5~1.5m, 먼바다에서 1~3m로 높게 일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보통' 수준으로 예보됐다.

기상청 관계자는 "울산은 건조주의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대기가 매우 건조하겠다"며 "산불 등 각종 화재 예방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