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언론진흥재단, 대구와 경북 코로나19 극복에 5억원 지원

대구의료원 의료진들이 라파엘웰빙센터 2층 로비에 전시된 '코로나19' 응원 편지를 유심히 읽어보고 있다.
대구의료원 의료진들이 라파엘웰빙센터 2층 로비에 전시된 '코로나19' 응원 편지를 유심히 읽어보고 있다.

[파이낸셜뉴스] 한국언론진흥재단은 대구와 경북지역을 중심으로 장기 휴교에 들어간 학생들과 격리 생활 중인 주민 등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5억원을 지원한다고 17일 밝혔다. 재단은 정부기관과 지자체 등의 코로나 감염예방 홍보와 코로나 극복을 위한 정부광고 대행 수수료 전액을 환원한다고 설명했다.


재단은 대구·경북지역 생활치료센터와 병원 등에 격리 생활 중인 주민들에게 위로가 될 수 있는 우수 잡지 배포에 1억원을, 휴교중인 학생들의 학습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온라인 뉴스활용교육 프로그램 이용에 4억원을 각각 지원한다. 재단은 이번 지원사업이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신문, 방송, 잡지 등 언론사에 잡지 구독료와 저작권료가 돌아간다고 밝혔다.

한편, 재단은 지난 11일부터 정부광고 입찰에 참여하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에게 입찰 참가(프리젠테이션) 비용 3억원도 지원한 바 있다.

yccho@fnnews.com 조용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