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부산교육청, 2019년 민원서비스 종합평가 ‘전국 1위’

[파이낸셜뉴스] 부산시교육청(교육감 김석준)이 행정안전부와 국민권익위원회가 함께 실시한 '2019년 민원서비스 종합평가'에서 전국 1위를 차지하며,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종합평가에서 시교육청은 민원행정관리 기반, 민원행정 활동, 민원처리 성과 등 전체 3개 분야에 걸쳐 총점 96.57점(100점 만점)을 받았다. 이는 중앙행정기관, 지방자치단체, 시도교육청 등 전국 304개 기관 중에서 가장 높은 점수다.

시교육청의 이같은 성과는 매월 기관장이 민원처리 현황을 파악하고, 전 직원이 다양한 민원의 만족도 향상을 위해 신속·정확하게 민원서비스를 처리하는 등 민원인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고자 노력한 결과인 것으로 분석된다.

우수 평가를 받은 내용을 구체적으로 보면 시교육감이 수시로 민원담당공무원, 학부모 등과 간담회를 열어 애로사항을 직접 듣고 민원서비스를 개선하기 위해 노력한 점, 국내 민원 우수기관 견학 및 다양한 포상 등으로 민원담당 공무원의 사기를 진작한 점 등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또 국민신문고 민원처리를 신속·충실하게 처리하고 체계적으로 민원실태 점검을 실시한 점, 국민신문고 처리 만족도와 고충민원 만족도 모두 전년 대비 크게 개선된 점도 좋은 점수를 받았다.

전국 최초로 시행한 '야간콜센터' 운영과 '민원미리미리알림제' 운영, '시민감사관과 함께하는 고충민원처리제' 운영 등은 적극 행정으로 호평을 받으며 우수사례로 꼽혔다.

시교육청은 앞으로도 보다 편안하고 편리한 민원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고객지원실 환경을 대폭 개선하는 등 다각적으로 노력해 나가기로 했다. 이를 위해 고객지원실 주 출입구를 접근성이 좋은 쪽으로 이전하고 작은도서관과 통합해 북카페, 민원상담실, 건강・휴식코너 등 다양한 편의시설을 갖출 계획이다.

김 교육감은 "이번 성과는 전 직원이 민원서비스 품질향상을 위해 다각도로 노력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민원행정을 신속·공정·친절하게 처리하고, 민원인 입장에서 불편함을 개선하여 고객이 행복한 민원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부산교육청, 2019년 민원서비스 종합평가 ‘전국 1위’


bsk730@fnnews.com 권병석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