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아이티센그룹, 강진모 이사회의장 체제로 전면 개편.. 책임경영 강화

아이티센그룹, 강진모 이사회의장 체제로 전면 개편.. 책임경영 강화

아이티센그룹이 27일 주주총회를 열고 주요 계열사들을 집행임원체제로 개편하고 주요 그룹사들의 이사회의장에 아이티센 최대주주인 강진모 회장을 신규 선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각 법인 별로는 아이티센에는 이세희 대표집행임원, 콤텍시스템에는 권창완 대표집행임원, 굿센에는 박연정, 김명준 대표집행임원으로 선임됐다. 이는 급변하는 ICT 사업 트렌드와 외부 경영환경 변화에 유연 신속하게 대처하고 그룹사의 내부통제와 투명성을 강화함으로써 책임경영과 주주 이익 극대화를 이뤄내기 위한 조치라는 것이 회사 측 설명이다.

강 회장은 지난 임기기간 동안 콤텍시스템, 쌍용정보통신, 한국금거래소 등 회사의 양적 질적 성장을 위한 대규모M&A를 선두 지휘했다. 이에 따라 아이티센그룹 매출은 2016년 2737억에서 지난해 1조5424억으로 560% 이상 성장했다. 또한 이익 측면에서도 영업이익 적자에서 241억 흑자로 전향하는 등 외형과 내실 모두 높은 성과를 이뤘다.

강 회장은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등에 따른 경기 둔화, ICT사업 경쟁심화 등 올해 미래 경영환경 불확실성은 그 어느 때보다 심화될 것”이라며 “앞으로 이사회 의장의 위치에서 지속적인 혁신과 개선을 통해 경영 전반의 효율성을 극대화해 미래선도를 위한 성장동력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solidkjy@fnnews.com 구자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