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누적매출 100억원 웹소설→웹툰으로, '템빨' 오늘 공개

누적매출 100억원 웹소설→웹툰으로, '템빨' 오늘 공개
카카오페이지 웹툰 템빨 /사진=fnDB

[파이낸셜뉴스] 누적매출액 100억원 이상을 기록한 카카오페이지의 웹소설 ‘템빨’이 웹툰으로 만들어져 오늘(1일) 첫 회가 공개된다고 카카오페이지가 밝혔다.

웹툰 ‘템빨(원작 박새날, 그림 TEAM ARGO, 각색 이독욱)’은 현실에서나 게임 속에서나 불운한 신영우가 세계적인 가상현실 게임 ‘SATISFY’의 퀘스트(Quest: 게임에서 유저가 실행해야 하는 임무나 특정행동) 수행 중, 레전드리 직업으로 전직할 수 있는 ‘파그마의 기서’라는 전직서를 발견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다. 지긋지긋한 빚쟁이의 삶을 벗어나고자 하는 신영우의 강력한 플레이어가 짜릿한 쾌감을 선사하는 판타지물이다.

‘템빨’은 웹소설을 웹툰으로 제작하여 서비스하는 카카오페이지의 CIC(사내독립기업)인 ‘노블코믹스 컴퍼니’에서 내놓는다. 웹소설 출시 후 현재까지 누적 조회수 5.8억, 누적 매출액 100억 이상, 누적 구독자수 216만 명에 달하는 기록을 세운 작품이다. 카카오페이지 작품 중 ‘나 혼자만 레벨업’과 함께 누적 매출액이 100억이 넘는 히트작으로, 두터운 팬덤을 가지고 있다. 또, ‘나 혼자만 레벨업’의 웹툰 제작사인 REDICE STUDIO가 이번 작업을 수행했다.


카카오페이지 측은 “’템빨’은 웹소설 출시 당시, 기존의 판타지물이 세웠던 기록들을 갈아치운 파워풀한 IP(지식 재산)다”라며 “글로벌에서도 통할만한 세계관과 스토리 전개를 지닌 작품으로 향후 카카오재팬의 만화플랫폼 ‘픽코마’를 통해서도 서비스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템빨’은 오늘 카카오페이지에서 첫화가 공개되며 매주 토요일 연재된다. 4월 이후에는 픽코마를 통해 일본에도 공개될 예정이다. →→
jashin@fnnews.com 신진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