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말다툼 중 중학교 동창 흉기 살해 20대 체포

뉴스1 그래픽. © News1 DB
뉴스1 그래픽. © News1 DB

(여주=뉴스1) 최대호 기자 = 평소 사이가 좋지 않던 동창생 일행과 만나 말다툼 하던 중 친구 한 명을 흉기로 찔러 살해한 20대가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경기 여주경찰서는 살인 혐의로 A씨(21)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전날 오후 11시 55분께 여주시 가남읍 태평리 한 거리에서 중학교 동창인 B씨(21)의 복부를 흉기로 한 차례 찔러 살해한 혐의다.

A씨는 범행 전 평소 사이가 좋지 않았던 또 다른 동창 C씨(21)와 전화로 언쟁을 벌였고, 서로 만나기로 약속했다. 이후 약속장소에 C씨와 함께 나온 B씨와 말다툼을 하다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신고를 받고 출동해 현장에 있던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B씨는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4시간여 만에 숨졌다.

경찰 관계자는 "아직 피의자 조사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아 구체적인 범행 사유 등을 확인하지 못했다"며 "조사가 마무리되는 대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