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대구사이버대, 대구대에 온라인 강좌 콘텐츠 제공

동일 학교법인 내 두 대학 실질적 교류 확대
대구사이버대와 대구대 전경. 사진=대구사이버대 제공
대구사이버대와 대구대 전경. 사진=대구사이버대 제공

[파이낸셜뉴스 대구=김장욱 기자] 최근 '코로나19' 사태로 전국의 대학들이 일제히 오프라인 개강을 연기하고 온라인 강의를 진행, 여러 가지 어려움을 겪고 있다.

대구사이버대는 동일 학교법인 내 대구대의 온라인 강의 지원을 위해 7과목 총 270여개 온라인 강좌 콘텐츠를 무상으로 제공, 주목을 받고 있다.

대구사이버대는 대구경북 지역 유일하게 동일 학교법인 내 온·오프라인 4년제 대학으로 운영되고 있는 두 대학이 지난 10일 '코로나19'로 재택 수업의 장기화에 따른 온라인 강의 확대 및 질 제고의 필요성을 인식하고 온라인 강좌 공동 개발을 위한 교류협약을 체결했다.

이어 대구사이버대가 온라인 강좌 콘텐츠까지 제공함으로써 대구대의 온라인 개강에 따른 어려움을 다소나마 해결하고 나아가 두 대학의 실질적인 교류 확대와 함께 협력관계를 발전시켜 나가는데 긍적적 인식의 계기되고 있다.

이근용 대구사이버대 총장은 "동일 법인 내 온·오프라인 대학의 실질적인 교류 협력 확대를 통해 앞으로 양 대학이 시너지 효과를 창출해 대학교육의 혁신을 위한 도약의 발판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gimju@fnnews.com 김장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