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

신한금투 "디지털 역량강화"… 전 직원에 코딩교육

신한금융투자는 디지털 역량강화를 위해 전 직원을 대상으로 코딩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에 실시되는 교육은 파이썬 프로그래밍 언어를 활용한 온라인 코딩이다. 오는 10월까지 총 5차에 걸쳐 진행되며 부서장 이하 전 직원이 대상이다. 파이썬은 빅데이터 및 인공지능(AI)의 기초가 되는 프로그래밍 언어로, 활용도가 넓은 프로그래밍 언어다.

이번 교육을 통해 직원들의 논리적 사고력과 문제해결 능력을 향상시키고, 디지털에 대한 이해를 높여 조직의 디지털 마인드를 강화하는 것이 목적이다. 교육과정에서는 코딩 초급자뿐만 아니라 현업 개발자를 위해 객체 지향 프로그래밍, 알고리즘, 데이터 사이언스 등 다양한 과정을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신한금융투자는 이번 코딩 교육을 통해 전사적인 디지털화를 기대하고 있다. 이미 시범교육을 거친 일부 영업점에서 알고리즘 트레이딩을 위한 주가 및 실적 데이터 수집을 프로그래밍하는 등 성과가 나타나고 있다는 설명이다.
이를 통해 고객에게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영업 및 관리 부서 직원들에게는 디지털 업무 역량을 크게 향상할 계기를 만들어줄 것으로 기대한다.

윤병민 신한금융투자 인재육성부장은 "디지털 기술이 만든 변화는 반드시 이기고 넘어서야 하는 변화"라며 "변화를 위해 전 임직원이 적극적으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의 주인공이라는 인식을 가져야 한다"고 말했다.

신한금융투자는 현업부서와 유관부서 간의 정보 격차를 줄이고, 의사결정권자의 디지털 기술, 비즈니스에 대한 이해를 높여 디지털 역량을 끌어올리는 한편 디지털 문화 정착을 앞당기기 위한 교육을 꾸준히 실시하기로 했다.

map@fnnews.com 김정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