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

SPC삼립, ‘미각제빵소’ 론칭 1년만에 1600만개 판매

관련종목▶

SPC삼립, ‘미각제빵소’ 론칭 1년만에 1600만개 판매
[파이낸셜뉴스] SPC삼립은 베이커리 브랜드 ‘미각제빵소’가 론칭 1년만에 1600만개를 판매했다고 26일 밝혔다.

SPC삼립은 지난 해 베이커리부문의 매출이 9% 성장했다. 올해 1·4분기 베이커리 매출 역시 1473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8.4% 상승했다.

미각제빵소는 대관령 설목장 유기농 우유, 천일염, 이즈니 버터 등 엄선된 원료를 사용한다. 별립법, 탕종법 등 제품 본연의 맛을 살릴 수 있는 공법을 적용했다. ‘카스테라롤‘ ‘초코소라빵‘ 등 13종의 제품을 운영하고 있다.

최근 대량 구매를 원하는 소비자들의 의견을 반영해 창고형 매장 코스트코에서도 판매를 시작했다. 판매 품목을 지속 확대할 계획이다.

SPC삼립 관계자는 “미각제빵소는 고급화된 소비자 취향에 부합하는 품질과 가까운 편의점과 마트에서 손쉽게 구매할 수 있도록 해 SPC삼립의 대표 베이커리 브랜드로 빠르게 자리잡았다”고 말했다.

ronia@fnnews.com 이설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