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

한진칼 등 11개 종목, 코스피200에 새로 편입

한진칼 등 11개 종목, 코스피200에 새로 편입
(자료=한국거래소)

[파이낸셜뉴스] 코스피 시장의 대표종목들로 구성된 지수인 코스피200에 한진칼, 아시아나항공 등 11개 종목이 새로 편입된다. 코스닥150에는 KH바텍, 이베스트투자증권 등 14개 종목이 새로 들어간다.

한국거래소는 27일 코스피200과 코스닥150의 구성 종목 정기변경을 확정하고 다음달 12일부터 적용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올해부터 코스피200·코스닥150의 정기변경 주기가 6월, 연 1회에서 6월과 12월 연 2회로 변경됐다. 또 코스피200과 코스닥150 구성 종목 선정 방식을 변경하면서 이전보다 신규 편입·편출 종목 수가 큰폭으로 늘었다.

이번에 코스피200에 새로 이름을 올리는 종목은 포스코케미칼, F&F, 태영건설, HMM, KG동부제철, 아시아나항공, 롯데관광개발, 한진칼, 더블유게임즈, 화승엔터프라이즈, 쿠쿠홈시스 등 11개다. 반면 동양, 한국쉘석유, 쌍용차, 남양유업, 에스엘, AK홀딩스, 대덕, 한국단자, 현대리바트, JW홀딩스, 효성중공업 등 11개 종목은 제외된다.

코스닥150에는 브이티지엠피, 다우데이타, 상상인, 우리기술투자, SK바이오랜드, KH바텍, 이베스트투자증권, 유비쿼스홀딩스, 유진테크, 아이티엠반도체, 차바이오텍, 케어젠, 셀리버리, 코윈테크 등 14개 종목이 신규 편입됐다.
대신 에스엠코어, 하이록코리아, 이테크건설, 와이지-원, 세종텔레콤, 넥슨지티, 태웅, 한양이엔지, 아스트, 이엠코리아, 우리산업, 신라젠, 강스템바이오텍, 코스맥스엔비티 등 14개 종목은 빠진다.

KRX300지수의 경우 23개 종목이 바뀌었다. 종근당홀딩스, 오리온홀딩스 등이 편입되고 넥센타이어 등은 편출됐다.

한진칼 등 11개 종목, 코스피200에 새로 편입
(자료=거래소)


nvcess@fnnews.com 이정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