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트롤리버스, 남양주시 대중버스 됐다…전국최초

트롤리버스, 남양주시 대중버스 됐다…전국최초
조광한 남양주시장(가운데) 땡큐50번 트롤리버스 탑승. 사진제공=남양주시


[남양주=파이낸셜뉴스 강근주 기자] 남양주시가 24일부터 전국 최초로 시내버스 노선에 트롤리버스(관광형 시티투어버스)를 투입, 운행한다.

남양주시는 23일 땡큐 50번 트롤리버스 시승식을 개최했다. 이날 시승식에는 조광한 남양주시장과 박신환 부시장, 관계 공무원, 곽두영 KD운송그룹 본부장 등 20여명이 참석했다. 조광한 시장은 이날 별내에너지 정문부터 정약용도서관까지 트롤리버스를 타고 차량 운행상황과 방역상태 등을 꼼꼼히 점검했다.

조광한 시장은 “작년에 남양주형 준공영제 땡큐버스 개통을 시작으로 유럽형 트롤리버스 도입까지 교통복지를 강화해 왔다. 트롤리버스 개통이 지역에 대한 자부심을 갖게 되는 계기가 되면 좋겠다”고 말했다.

트롤리버스, 남양주시 대중버스 됐다…전국최초
남양주시 땡큐50번 트롤리버스 앞면. 사진제공=남양주시
트롤리버스, 남양주시 대중버스 됐다…전국최초
남양주시 땡큐50번 트롤리버스 옆면. 사진제공=남양주시

남양주시는 오는 24일부터 땡큐11번 노선(다산동~금곡동~평내동~호평동)와 땡큐50번 노선(별내동~도농동~금곡동)에 트롤리번스 1대씩 투입하고, 오는 8월까지 트롤리버스를 8개 노선에 10대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다른 도시는 트롤리버스를 관광형 시티투어버스로만 활용하고 있다. 남양주시 트롤리버스 요금은 시내버스 요금과 같다.

한편 금곡동을 거점으로 한 번만 갈아타면 남양주 어디든 대중교통으로 이동할 수 있는 남양주시 준공영제 땡큐버스는 현재 8개 노선에 86대가 운영 중이며, 지역 곳곳을 촘촘히 연결하는 모세혈관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kkjoo0912@fnnews.com 강근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