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진중권 "문빠공식 '이문덕'에 '이윤탓' 추가…이 모두 윤석열 탓"

파이낸셜뉴스 채널구독이벤트
진중권 "문빠공식 '이문덕'에 '이윤탓' 추가…이 모두 윤석열 탓"
여권의 공세에 시달리고 있는 윤석열 검찰총장. © News1

(서울=뉴스1) 박태훈 선임기자 =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는 여권 열성 지지자들인 문빠 공식에 '이윤탓'이 추가 됐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진 전 교수는 30일 오후 페이스북에 "국회 싹쓸이로 야당 탓 못하게 되니 이젠 코로나도 검찰총장 탓을 하네요"라며 "이젠 코로나도 윤석열 탓이냐"고 추미애 법무부 장관 등 여권을 향해 물었다.

이는 전날 추 장관이 국회 법사위 답변과정에서 '검찰이 신천지 압수수색 지시를 신속히 이행하지 않아 "결국 제때 (코로나19) 방역을 못한 누를 범했다'며 검찰 움직임을 비판한 것을 비꼰 것이다.

이어 진 전 교수는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 실패를 질타했다가 여권 열성 지지자들로부터 공격받은 조기숙 이화여대 국제대학원 교수에겐 "왜 애먼 대통령을 건드셨냐. 문빠공식인 이문덕(이 모든 것인 문재인 대통령 덕), 이윤탓(이 모든 것이 윤석열 탓)을 몰랐냐"며 "부동산 정책 실패도 검찰총장 책임인데"라고 그저 모든 일을 '이윤탓'하고 넘어가라고 조언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