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포스트 >

[글로벌포스트] '페이스북 파이낸셜' 출범...전자결제 사업 본격화

[파이낸셜뉴스] 페이스북이 전자상거래와 간편결제 사업을 본격화한다. '페이스북 파이낸셜(Facebook Financial)'이라는 조직을 신설하고, 가상자산 사업 '리브라' 프로젝트를 총괄해 온 페이팔 CEO 출신 데이비드 마커스(David Marcus)를 사령탑으로 임명했다. 10일(현지시간)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페이스북 파이낸셜은 페이스북 페이를 포함해 페이스북이 추진하는 모든 결제 관련 프로젝트를 담당한다. 페이스북은 자사 모든 앱들에 결제 기능을 적용한다는 목표다. 페이스북은 리브라용 디지털 지갑 서비스 노비(Novi) 프로젝트도 페이스북 파이낸셜에서 담당하도록 했다.

[글로벌포스트] '페이스북 파이낸셜' 출범...전자결제 사업 본격화

中정부 블록체인 'BSN' 글로벌 서비스 개시
중국 정부가 운영하는 블록체인 네트워크 BSN이 공식 글로벌 서비스를 시작한다. 중국의 블록체인 굴기가 본격적으로 시장 공략에 나서는 셈이다. 10일(현지시간)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BSN은 공식 글로벌 웹사이트를 오픈하고 서비스를 개시했다. 영어 버전의 BSN 웹사이트 는 글로벌 개발자를 프로젝트에 참여시키는 것이 목표다. BSN의 창립 멤버인 레드 데이트 테크놀로지(Red Date Technology의 CEO He Yifan은 "글로벌 웹사이트를 통해 개발자는 BSN 서비스와 퍼블릭 체인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최근 BSN은 이더리움, 이오스(EOS), 너보스(Nervos), 테조스(Tezos), 네오(NEO), 아이리스넷(IRISnet) 등 6개의 퍼블릭 체인을 실시간 연동하는 등 세력 확장에 본격 나서고 있다. 개발자들은 블록체인 서비스를 개발할 때 글로벌 BSN 데이터센터를 이용할 수 있다.

오브스 "레바논 원조 자금 관리에 블록체인 활용하자"

이스라엘 블록체인 스타트업 오브스(ORBS)가 에마뉘엘 마크롱(Emmanuel Macron) 프랑스 대통령에게 공개서한을 보내 "레바논 참사 피해를 지원할 국제 원조자금을 투명하게 관리하는데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하자"고 제안했다. 10일(현지시간)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오브스는 서한을 통해 "블록체인의 투명도와 뚜렷한 책임 소재는 민간 원조와 정부에 대한 신뢰를 보장할 수 있다"며 "프랑스의 원조가 효율적으로 필요한 부분으로 분배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은 9일(현지시간) 트럼프 대통령과 미셸 아운 레바논 대통령, 세계은행, 유엔, 국제적십자사 관계자들과 함께 레바논 지원을 위한 긴급 국제 화상회의를 주재했다. 이 회의 참석자들은 공동성명을 통해 레바논이 신속히 폭발 사고의 피해를 수습할 수 있도록 대규모 지원에 합의한 바 있다.

"가상자산 TV광고 알맹이 없었다" 실망 목소리

디지털 자산 운용사 그레이스케일이 미국 전역에 송출할 TV 광고가 공개된 가운데 "비트코인 등 가상자산에 대한 언급이 거의 없다"며 실망의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10일(현지시간) 디크립트는 "30초 짜리 광고의 대부분이 교환 매개체인 돈의 역사를 짚어본 뒤, 오늘날의 법정화폐, 각국 통화 당국의 양적완화 정책 등을 언급했다"며 "마지막에 "이제 디지털 화폐가 필요할 때"라는 결론과 함께 끝났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오직 비트코인, 이더리움, XRP 등의 이름이 불과 몇 초 화면에 표시되는 데 그쳤다"고 덧붙였다. 가상자산은 물론 그레일스케일의 핵심 상품인 비트코인 투자신탁에 대한 언급 조차 광고에 거의 등장하지 않는다는 것이다.

cafe9@fnnews.com 이구순 기자